•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안동포마을 안동포탐구 진품3000필 체험및구입 정겨운 고향 게시판

    천년의 이어온
    섬유 안동포

    안동
    안동포마을

    그맥을 이어가는 마을
    안동 임하면 금소리

    여름 사과 수확했어요.

    게시판 보기
    게시일 2020-09-14 13:32:42 글쓴이 김점선 조회수 31


     

    이장님댁에 여름 사과를 수확하신다기에 아침7시에 사과밭에 가니 벌써 사과를 다따고 꼭지 찝어 박스에 담고 계셨습니다.

    태풍으로 인해  여기저기 떨어진 가을  사과들이 있었습니다.

    8월말의 한번 수확하고 두번째 수확하니 사과가 많지 않아서 빨리 작업을 하였다고 합니다.

    여름 사과가 달고 정말 맛이 좋았습니다. 공판장으로 가야하는 사과는 요즘 값이 좋다고 합니다.

    사과 물량은 작지만 그래도 값이 좋다고 하니 다행인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가을에 따야할 부사가 바람에 많이 떨어져 있어서 안타까웠습니다.

    안동포마을은 여름사과보다 가을 사과 농사가 거의 대부분입니다. 


    작업한 사과를 차에 실어 공판장으로 갑니다.


    사과 꼭지를 가위로 찝어 사과가 상처가 나지 않게 정리를 합니다.


    싱싱한 사과가 한차입니다.


    정말 달고 맛있었습니다.


    가을에 딸 사과가 이렇게 바람에 떨어졌습니다.


    아직 덜 익은 가을 사과 부사입니다.

    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0/300자
    댓글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