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안동포마을 안동포탐구 진품3000필 체험및구입 정겨운 고향 게시판

    천년의 이어온
    섬유 안동포

    안동
    안동포마을

    그맥을 이어가는 마을
    안동 임하면 금소리

    봄 나물하는 새댁들

    게시판 보기
    게시일 2020-04-09 10:47:06 글쓴이 김점선 조회수 80

     봄이 되니 산과들의 꽃과 봄나물이 새록 새록 올라옵니다.

     봄이 되면 마을앞 강가에 유채꽃으로 생기를 더하기 위해 지난해 트렉터로 땅을 일구어 씨를 뿌린 자리에 유채나물이 새파랗게 올라왔습니다.

     유채나물 사이로 나물하는 새댁들이 보입니다.

     안동포마을의 시집와 지금껏 새댁으로 불리는 두분이 따뜻한 봄 햇살아래 유채나물을 하고계십니다.

     유채나물은 지금 시기의 먹어야 단맛이 나고 좋다고 하시며 조금더 있으면 못먹는다고 하십니다.


    강가옆에 유채나물이 많이 올라왔네요.


    비가 좀더 왔으면 유채나물이 더 풍성할건데 좀 아쉽네요.


    지금 먹기가 딱 좋은 시기입니다.




    유채꽃이 꽃망울을 터트리고 하네요.


    유채나물하는 새댁






    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0/300자
    댓글 등록